[ 시 : 당신 ] zzan 작가 공모 이벤트 참가작 #3

in zzan •  3 years ago 

와이프와 가족 오랜시간을 떨어져 살고 있습니다.
아주 풋풋하고 순진했던 그 사람은 이젠 정말 잡초같은
강한 사람이 되었습니다. 보고 있 으면 미얀함과 혼자서도
잘 할 수 있는 사람이 되어 고마움이 함께 합니다.

일년에 몇 번 못 만납니다. 어느날 등돌려 드러누운
그 사람을 보며 미얀함과 고마움, 그리고 애잔함에
한참을 바라보았습니다. 그리고 아팠습니다.

20여년 변함없는 마음입니다.
60이 넘으면 끝은 함께 하겠다는 마음.

"나는 가수다"는 제가 즐겨보던 프로인데
이 노래를 처음 듣고 핸드폰에 저장해서 가끔씩
듣는 노래입니다. 아직 60대까진 한참 남았지만요
마지막 가사가 맘에 들지 않습니다
"여보 안녕히 잘 가시게"
모든걸 함께하려 합니다.
당신 사랑하고 또 사랑합니다.


  • 응모부문 : 시
  • 응모자 : kibumh

zzan 이달의 작가 공모 이벤트

이벤트 참가하고자 하시는 분은 위에 포스팅 참고 하세요


참가작 리스트 [시]

  1. 시골 선착장
  2. 엄마 그리고 내 이름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카카형 앞으로도 자주 시 써서 올려줘요~^^

영상통화 자주하세요.^^

카카형 시인이다!!! 이 시를 선물로 주면 엄청 감동 할듯 ~~

옹 카카님 로맨티스트시군요. 시인이란 직업도 왠지 어울리시는데용?

아 카카님.
오늘 몰아서 보고 있는데, 눈물 나게 하네.

울 마눌도 한 2년 넘게 힘든 일이 있어서 많이힘들어요.
이제 대충 정리 다 되었는데, 정리 다 되면 이야기 한 번 할게요.

우리 마눌도 매일 같이 있어도 등 돌리고 자요.
마눌 자신이 힘드니 저 한테도 미안한지...

그너저나 귀국이 언제요?

Hi @kibumh!

Your post was upvoted by @steem-ua, new Steem dApp, using UserAuthority for algorithmic post curation!
Your UA account score is currently 3.847 which ranks you at #4763 across all Steem accounts.
Your rank has improved 7834 places in the last three days (old rank 12597).

In our last Algorithmic Curation Round, consisting of 145 contributions, your post is ranked at #126.

Evaluation of your UA score:
  • You're on the right track, try to gather more followers.
  • The readers appreciate your great work!
  • Try to work on user engagement: the more people that interact with you via the comments, the higher your UA score!

Feel free to join our @steem-ua Discord ser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