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 시골 선착장] zzan 작가공모 이벤트 참가작 #1

in zzan •  3 years ago 

C3TZR1g81UNaPs7vzNXHueW5ZM76DSHWEY7onmfLxcK2iQCuDQpNfojPpwoXWmEG6N1xoyxq2qd8e6Xr7ZCNuaUcrmusYVqhipVqFVBXGSjEFwQuRb92qpS.png

GOMCAM 20190707_1559030830.png






중국 어느시골마을 선착장입니다.
정말 비릿함이 심하고 뻘을 골라 나온 작은물고기와 조개,문어등
하루를 벌어 하루를 살기 어려운 우리 부모님에 모습이였습니다.
날이 좋으면 그나마 그거라도 사러오는 사람들이 있지만
비가온거나 바람이 세면 하루를 공쳐야합니다.

이런 고단함도 가족의 생계를 위해 돌고 또 돌아야 합니다.
그리고 감사해야 하는 현실 입니다.
아이가 비릿함이 싫어서 엄마에 이런 모습을 부끄러워 할까
집으로 돌아가는 길엔 지우고 또 지우고 돌아갑니다.
그래도 괜찮습니다. 어렸을때 부모님에 초라함이 챙피했지만
20해를 더 지나고 나니 이제서야 감사함과 마음이 보입니다.

시골 선창장에 모습과 제 삶을 생각하면 시를 써봤습니다.
처음 써보는 시라 많이 부족합니다.
감사합니다.


  • 응모부문 : 시
  • 응모자 : kibumh

zzan 이달의 작가 공모 이벤트

이벤트 참가하고자 하시는 분은 위에 포스팅 참고 하세요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  3 years ago (edited)

와... 이건 진심 빈 말이 아니라
카카형의 이 시 진짜 내 가슴 후벼 팜ㅎㅎㅎ

중국이든 한국이든, 어촌의 부모님의 모습과 그 마음이 딱 그려짐 ㅎㅎㅎ
올~~~~ ㅎㅎㅎ 멋있네 카카형ㅎㅎㅎ
레알 풀보팅 삼천만번 감이다ㅎㅎㅎ

형에 삶과 비슷한 경험이 있구나~~
내가 아주아주 어렸을적
부모님에 초라한 모습을 부끄러워 한적이 있어

지금은 아버지가 되고 나니 아이들 밖에서 만날땐
쿨해 보이고 초라해 보이지 않으려고 노력을 하네
지금 나이들어 생각하면 항상 부모님께 감사하고 감사할 따름이야
죄송한 마음도 많이 들고...
그래서 더 잘해야 겠지 자식노릇도 부모노릇도
고마워 형!! 부족하지만 형에 칭찬이 힘이 되네

@kibumh, Life of Fisherman is very risky and difficult because they have to face the dynamic face of nature and then they can feed their families. Stay blessed.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고마워요^^

Welcome.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카카님 화이팅~~

겨울 해 50 넘게 보내도
마음도 안 보입니다. ㅋㅋ
대신 감사함과 고마움은 보이네요.

행님 말씀이 맞아요
좀 아는것 같지만 사실 그것보다 훨씬 깊고
넓지요. 저도 아이들이 크니 조금 알것 같네요
감사해요

wonsama.mine님이 kibumh님을 멘션하셨습니당. 아래 링크를 누르시면 연결되용~ ^^
wonsama.mine님의 [SCTM] 2019-07-07 개털풀 채굴일지

.../td> 1.032 0 6.743 kibumh/td> 171.300(0.695) 0.884 0 1....

카카님 이런 재능까지,,,,
멋진 시네요.

롱다리 행님도 도전하세요
그냥 편하게 쓰는겁니다.
스스로 정리도 되고.차분해 지고 좋습니다.
부족한 시 좋은평가 감사합니다.

dalcompapa님이 kibumh님을 멘션하셨습니당. 아래 링크를 누르시면 연결되용~ ^^
dalcompapa님의 [기부이벤트]여러분의 보팅을 기부해주세요#15

...마운 분들
ayogom,ddllddll,cov-jeong,mimistar,dorian-lee,imrahelk,kibumhfgomul,stylegold,aileecho,ioioioioi
gfriend96,maikuraki,bangu...

감수성 충만한 카카형! 시도 잘 쓸줄 알았음.ㅎㅎ 대상감!

과분한 칭찬 감사합니다.
나이가 들고 혼자 오래있다 보면
그냥 감수성 지수만 올라간답니다.
짱 큐레이터는 제가 누군지 몰라서 막 댓글달기
조금 부담이 있네요.
알고나서 ㅋㅋ 이론~~ 그럴수도 있겠네요
부족한글 읽어 주셔서 감사^^
아직 두편이 더 남았습니다. 좋은 의견 부탁드려요^^

Congratulations @kibumh! You have completed the following achievement on the Steem blockchain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You published a post every day of the week

You can view your badges on your Steem Board and compare to others on the Steem Ranking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To support your work, I also upvoted your post!

Vote for @Steemitboard as a witness to get one more award and increased upvotes!

카카형 나는 아직 주름잡을 짬은 아니지만^^;;;이해는 잘 할 수 있어. 따스한 시다^^

미미꽃님은 이미 마음이 꽃보다 이뻐서 다 괜찮아요^^
술만 좀 줄이면 굿~~ 요즘 내가 잘 못들려 그런가??
술 이야기를 본지 한참 되었네
다 내가 잘못했소!!

어제 늦은 시간에 올라 온거라 지금 봤네 토파즈에 올렸던 사진들로 시를 적었네 멋지다.형 직업 선택이 잘못 된거 아닌가 싶을 정도로 잘 썼네 문과 우등생으로 인정 합나디.

형 나 냉철한 사업가!! 냉장고 사업가!! ㅋㅋㅋ 몰라~~
기술관련 자셕증 5개나 있는 쟁이중에 상쟁이야~~
촉과 냄새로 투자하는 지멋대로 투자가 ㅋㅋㅋ
부족한 글 과분한 칭찬에 용기가 나네 고마워 형!!

카카형님 시인이셨네요 ㅠㅠ
처음 쓰는 시가 이리도 훌륭하다니!!!

Hi @kibumh!

Your post was upvoted by @steem-ua, new Steem dApp, using UserAuthority for algorithmic post curation!
Your UA account score is currently 2.844 which ranks you at #12597 across all Steem accounts.
Your rank has improved 24 places in the last three days (old rank 12621).

In our last Algorithmic Curation Round, consisting of 166 contributions, your post is ranked at #119.

Evaluation of your UA score:
  • Only a few people are following you, try to convince more people with good work.
  • The readers like your work!
  • You have already shown user engagement, try to improve it further.

Feel free to join our @steem-ua Discord ser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