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 되면 되게 한다. ] (#46) 경험 공유 기반을 유지할 수 있도록 고민하자.

in zzan •  last year  (edited)

나의 경험 한줄을 써서 다른 친구들의 수십 수백 수천의 경험을 읽을 수 있는 이곳이 여러분들을 더욱 사려깊은 RN으로 발전시켜 줄것이라 확신합니다. 화이팅! (by 꼰재)

  • 꼰재님께서 실습 경험을 클라우드 저장공간을 이용하여 실습경험을 공유하는 간호대학생을 응원하는 메시지!를 남겨주었다.

2019-11-06  10.15.05.png

어른인 우리가
간호대학생들에게
대한민국 청년들에게
지금 해줄 수 있는 일은, 해주고 싶은 일은
그들이 우리처럼 어른이 되었을 때 후배들에게 미안한 선배가 않았으면 하는 마음.

이마음으로 그들을 응원하고 지지한다.

  • 두 명의 학생이 더 신청 대기 중입니다. 이 학생의 할동을 보고 나서 가입 여부를 결정하려고 합니다.

일상간호동아리 및 간호대학생에게 공지합니다.

41.경험 기록을 공유하며 함께 성장하자. 42. 스팀짱으로 포도즙 구매해서 나눠 먹으며, steem과 steemzzang으로 점심 주문해서 먹을 수 있음을 보여주자. 43.여기까지인가 보다. 44. 매일 관찰-성찰 일지를 쓸 수 있도록 도와주자. 44.한 명에게 집중 간호 (intensive care) 해보자.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감사합니다.

Posted using Partiko iOS

@tipu curate

Upvoted 👌 (Mana: 5/15)

감사합니다.

Posted using Partiko iOS

좋은 글, 좋은 활동 오래오래 지속되기를 바랍니다^^

고맙습니다.

Posted using Partiko iOS

직접 해본 활동이라 그런지 꼰재선생님의 말이 좀 더 와닿는 것 같습니다.
저처럼 매일 무언가를 기록하는 것이 익숙하지 않은 사람이라면 힘들 수도 있겠지만, 남이 남겨준 기록이 실습하는 동안 도움이 됐던 것 같아요.

항상 힘써주셔서 감사합니다 🙂

  ·  11 months ago Reveal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