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의 그림 일기

in hive-199903 •  2 months ago 

정크 푸드를 아는 자

IMG_1222.JPG

저희 집에는 티비가 없습니다. 책을 보자는 의미에서... 하지만 그런 의미 따윈 퇴색이 되고 모두가 스마트 폰과 랩탑으로 유튜브와 게임을... ㅠㅠ 에휴...

그날도 어김없이 랩탑으로 유투브를 보던 중 음식 장난감이 나왔다. "안녕하세요~ 유라예요~"를 외치는 장난감 리뷰 채널인 것 같았습니다. 그 유라 님이 햄버거 모양의 장난감을 베어 무는 시늉을 하는 순간 아는 건 외쳐줘야 직성이 풀리는 5호가 어김없이 외쳤습니다.

"햄~ 버너!! 해~ㅁ버너!!!"

엄마 귀 안 먹었는데 엄청 크게 외쳤습니다. 바로 옆에 있었는데 귀에 피나는줄... ㅠㅠ

웃긴 건 햄버거 먹지도 않으면서 아는 척은 열심히 해대네요.
5호는 감튀파입니다. 5호는 감튀와 콜라를 사랑하죠~ 오늘도 해피밀 너겟세트로....

이 동영상입니다 ㅋㅋㅋㅋㅋㅋ(전 이분과 아무런 상관이 없습니다.)

요 그림은 인스타에서 어떤 분이 작업하시는 영상을 올리셨는데 그거보고 따라서 테두리를 그려봤습니다. 레이어를 초반보다는 자유자재로 쓸 줄 알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대로 펜슬이 도착하고 열심히 그려서 4호도 그리고 이웃분들도.. 특히... @dmsqlc0303 그려드리고 할 수 있게 되면 좋겠습니당.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안녕하세요 leeja19님

좋은 하루 보내세요!!

Turtle-lv1.gif

안녕하세요 징돌님
좋은 하루 보내세요.

ㅋㅋㅋㅋ 투럽맘님 그림으로 만날 수 있는건가요? 드로잉 화이팅입니다!

(5호....넘 웃겨요 ㅋㅋㅋㅋㅋㅋ)

ㅋㅋㅋ 네~ ㅋㅋㅋ

하나하나 말을 배워가는 모습이 정말 귀엽습니다^^

ㅎㅎ 애기들은 참... 귀여워요.

즐거운 가족모습입니다^^

감사합니다. ㅎㅎㅎ 코믹하죠. ㅎㅎㅎ

지루할 틈이 없겠네요 ^^

전 지루할 틈이 없는데 애들은 왜 심심하다고 외칠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