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의 그림일기 - 풍선을 아는 자-

in hive-199903 •  2 months ago 

안녕하세요
오복이네 오남매맘 리자입니당

누나들이 다이소에 갔다가 사와서 불어 놓은 풍선을 발견한 5호가 양손에 들고 신나게 외쳤습니다.

"뿌덩!!!"

으응 그래 풍선~
풍선이 왜 그렇게 아이들을 기분 좋게 만드는지는 모르겠지만 한껏 기분이 좋아지신 막둥이님이 풍선을 머리 위로 올리더니 또 외쳤습니다.

"엄마~ 샤양해~"

어머.. 세상에... 갑작스러운 고백에 감동이 밀려와서 5호에게 다가가려고 하는데..
5호가 달려오더니 양 손에 든 풍선으로 내 배를 사정없이 때렸습니다. 깔깔깔 거리면서요... ㅡㅡ;;;

아... 이노무시키... 내시키...
이젠 엄마를 가지고 노는군요.
배는 안 아픈데... 마음이 아픈.

B54B9497-911F-4E39-BB48-A28D78DE1897.jpeg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그림을 잘 그리세요 뿌뎅 !

ㅎㅎ 저... 진짠 줄 압니다.. 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