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쌈말이 처음 해 봤는데..초간단 맛있네요~

in hive-199903 •  2 months ago 

1600169677046.jpg

너무 바쁜 일상이 계속되다 보니 하루에 몇시간 못자는 날이 반복되고 있네요. 그럼에도 며느리 노릇, 딸 노릇은 해야 하니 지지난주는 엄마 생일상 차려 드리느라, 지난주 주말엔 어머님 생신상 차리느라 더 잠을 못 잤습니다.

그래도 사진까지 찍으시며 좋아하시는 어머님을 보니 며느리로써 뿌듯하긴 하네요. 무쌈말이는 별로 안 좋아해서 안 만들어봤는데, 이것만큼 쉬우면서도 뭔가 신경써서 준비한 것처럼 표가 나는 것도 없는 듯 하네요. 신랑도 맛있다며 자주 좀 만들어 달라는 무쌈말이입니다. 접시도 요리처럼 보이는데 한몫해 줍니다.

재료: 무쌈용 절임무, 파프리카, 양파, 무순, 훈제오리고기,크레미 맛살, 허니머스터드 소스

혹시 가족이나 지인을 초대하실일이 있으시면 맛들어 보세용~~ 사진은 못 찍었네요.ㅜㅠ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일하랴 자식 키우랴 집안 대소사 챙기랴 원더 우먼이네요

사실 일하는 며느리라는 핑계로 지금까지는 그냥 넘어갔는데 좋아하는 걸 보니 앞으로 자주 챙겨야 겠어요^^

어렵진 않지만 정말 손이 많이 가는 정성이 담긴 음식이네요~^^

역시 정성이 대단하네요 ㅎ
우리집은 무를 가운데 쌓아놓고
각자 싸먹어요ㅋㅋ

신랑이 자주 해달라고 하던데..좋은 팁이네요~ㅎㅎ

2주동안 생신 상 차리느라 고생하셨네요^^

초간단....맞나요?^^;;;
요리고수!!!

끼야아~~~~~~!!!!!!
이 언니 정말 사랑할 수 밖에 없어요♥♥♥♥♥
이 메뉴는 다른사람이 해 준게 가장 맛있다는 그 메뉴잖아요!
최애메뉴를 만나니 너무 반가워요.
결혼 전에 먹어보고 이게 얼마만입니까
ㅠㅁㅠ달려가고 싶어요~~~~

전 뭐든지 남이 해주면 다 맛있는데..^^ 진짜 가까이 있으면 좀 만들어서 드리고 싶어요~^^

상상되는 아는 맛이라 더 침고이네요! 고생하셨어요. 행사가 하나씩 있음 엄청 피곤쵸 ㅠㅠ 2주 연속이라니~~ 노곤노곤하시겠어요.